'8단 변속기' 장착 2017년형 아슬란

입력 2016-09-20 17:34 수정 2016-09-20 22:02

지면 지면정보

2016-09-21A11면

현대자동차 최초로 전륜 8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한 2017년형 아슬란(사진)이 20일부터 본격 판매에 들어갔다. 성능을 개선한 람다 엔진을 얹은 2017년형 아슬란은 기존 모델보다 연료 효율을 높인 게 특징이다. 주차할 때 운전석 문만 잠금이 해제돼 다른 문으로 무단 침입하는 범죄 시도를 막는 기능인 세이프티 언록을 기본 사양으로 적용했다.

3.0 모던 모델은 3825만원, 3.0 익스클루시브 4260만원, 3.3 모던 3990만원, 3.3 익스클루시브는 4540만원이다.

현대차는 중고차 제휴업체 유카와 함께 차량 사용 기간에 따라 1년 75%, 2년 68%, 3년 62%로 중고차 가격을 보장해주는 ‘아슬란 중고차 가격보장 프로그램’을 계속 운영하기로 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