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돌봄지원센터 관계자들이 19일 지진 피해를 본 경북 경주시 오릉 내 알열정에서 기와 교체 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