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한국판 아마존 대시버튼 '꾹' 출시

입력 2016-09-19 09:16 수정 2016-09-19 09:16
버튼만 누르면 생필품 주문부터 배송까지
SK텔레콤은 11번가와 함께 버튼을 누르기만 하면 상품을 자동 주문할 수 있는 스마트버튼 '꾹'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스마트버튼 '꾹'. / 사진=SK텔레콤 제공

꾹은 생필품이 필요 할 때 버튼만 누르면 자동으로 주문·결제를 하고 배송까지 받을 수 있는 간편 쇼핑 서비스다. 미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지난해 선보인 '대시버튼' 서비스와 비슷하다.
이 버튼은 집안 와이파이망을 통해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앱(응용프로그램)이 설치된 스마트폰과 연동된다. 소비자는 최초 주문 시 앱을 통해 생필품 항목과 수량, 결제 방법, 배송지 등을 지정하면 다음부터 버튼을 누르는 것만으로도 상품을 주문할 수 있다. 따로 앱을 실행하거나 로그인하지 않아도 돼 간편하다.

꾹은 새끼 손가락 정도의 크기로 자석과 고리가 포함돼 있어 냉장고와 세탁기, 부엌 찬장 등 편한 곳에 간편하게 부착할 수 있다. 버튼 한 개당 총 3가지 품목까지 동시에 지정할 수 있다. 재구매 할 때마다 초기 설정된 동일한 수량의 상품을 반복 주문할 수 있다.

SK텔레콤과 11번가는 라면, 생수, 휴지, 세제, 기저귀 등 고객이 주로 구입하는 생필품 총 60종을 꾹 주문 가능 상품으로 우선 선정했다. 품목은 향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조영훈 SK텔레콤 홈사업본부장은 "스마트 버튼 꾹은 아이를 키우는 주부나 맞벌이 부부, 혼자 사는 직장인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