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연휴, 프리미어리거 출격…18일 이청용·기성용, 19일 손흥민

입력 2016-09-17 15:25 수정 2016-09-17 16:02

2016-2017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스토크시티전에서 2골 1어시스트로 활약한 손흥민(사진·24·토트넘)이 5라운드 선발 출격을 노린다.

토트넘은 19일 오전 0시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에 위치한 홈 구장 화이트 하트 레인(White Hart Lane)에서 선덜랜드를 상대로 경기를 치른다. 선덜랜드전은 손흥민이 시즌 초반 ‘선발 카드’를 거머쥘 수 있는 중요한 경기다.
이번 시즌 3라운드까지 매 경기에서 1골씩밖에 넣지 못하며 1승 2무에 머물렀던 토트넘은 손흥민이 활약한 스토크시티전에서 이번 시즌 처음으로 다득점(4-0)에 성공했다.

올 여름 독일 분데스리가 볼프스부르크 이적설에 휩싸이기도 했던 손흥민은 이날 스토크시티전에서 2골을 몰아치는 활약으로 위기설을 잠재우고 팀 내 득점 선두로 나섰다.

올림픽 출전 등으로 개막전을 포함해 3라운드까지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던 그가 올 시즌 첫 선발 출전했던 4라운드 활약에 이어 선덜랜드전까지 인상적인 플레이를 펼칠 경우 팀내 선발 경쟁에서 유리한 위치를 차지할 가능성이 높다.

또 다른 ‘코리안 프리미어리거’ 이청용(28·크리스털팰리스)과 기성용(27·스완지시티) 등도 18일 오후(22시15분) 각각 스토크시티와 사우샘프턴과 결전을 앞두고 있다.

유정우 기자 seeyo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