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리서 관광보트 폭발해 2명 숨져…韓 관광객 부상

입력 2016-09-15 15:34 수정 2016-09-15 15:34
AFP통신 등은 15일(현지시간) 관광객 35명을 태우고 인도네시아 발리 섬을 출발한 관광 보트의 엔진이 폭발해 2명이 숨지고 13명이 다쳤다고 보도했다.

사망한 관광객 2명은 각각 인도네시아와 네덜란드 국적이며 부상자 중에는 한국, 포르투갈, 독일, 호주, 영국 국적 관광객이 포함됐다.

모두 외국인인 승객 35명과 선원 4명을 태운 이 선박은 발리 동부 파당 바이 항구를 출발해 롬복 옆 길리 트라왕안 섬으로 향하던 길이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배가 출발한 지 약 5분 만에 폭발이 발생했다.

배에서 폭발이 일어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며 경찰은 정확한 사고원인 조사를 위해 폭탄 처리반을 배치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