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지진으로 인한 여진 오늘 새벽 5시 현재 총 166회 기록

입력 2016-09-13 06:31 수정 2016-09-13 06:31
12일 오후 8시 32분 경북 경주시 인근에서 발생한 5.8의 역대 최대 규모 지진으로 인한 여진이 166회로 늘어났다.

기상청 관계자는 "13일 오전 5시 기준 현재 2.0∼3.0 규모 153회, 3.0∼4.0 규모 12회, 4.0∼5.0 규모 1회 등 총 166차례의 여진이 일어났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지진의 규모가 클수록 여진 발생 횟수도 증가한다" 며 "여진이 수일 또는 수십일 지속할 수 있고, 언제 끝날지를 예측할 수 없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