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11일(현지시간) 패럴림픽이 열린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장애아동 초청 행사를 열었다. 장애아동들은 패럴림픽 경기를 관람하고 갤럭시 스튜디오에서 삼성전자의 다양한 모바일 기술을 접했다. 장애아동들이 갤럭시 기어VR을 통해 가상현실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