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은영, 한진해운에 사재 100억원 지원키로

입력 2016-09-12 16:36 수정 2016-09-12 16:36
최은영 유수홀딩스 회장(전 한진해운 회장)이 한진해운 발 물류대란 해소를 위해 사재 10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유수홀딩스 측은 12일 보도자료를 내고 "최 회장이 보유 중인 유수홀딩스 주식을 담보로 금융권에서 차입하는 방식으로 100억원을 확보해 수일 내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회사 측은 "조건 없이 신속히 지원한다는 원칙 하에 한진해운과 협의해 적절한 방법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한진해운 사태로 피해가 확산하는 것과 관련해 전임 경영자로서 도의적 책임을 무겁게 느끼며, 이해 당사자들이 힘을 모아 피해를 최소화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는 심정을 밝혔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