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올해 수확한 자연송이 판매

입력 2016-09-12 14:32 수정 2016-09-12 14:32
현대백화점은 추석을 앞두고 올해 첫 수확한 자연송이를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올해 폭염과 가뭄으로 자연송이 가격이 지난해보다 2~3배 올랐다고 전했다. 이를 감안해 500g(판매가격 75만원), 350g(52만5000원) 등 소포장 상품을 지난해보다 20% 가량 늘릴 계획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