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9일 라오스 대통령 정상회담 … 한국 대통령으로 첫 공식 방문

입력 2016-09-09 06:31 수정 2016-09-09 08:37
우리나라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으로 라오스를 공식 방문한 박근혜 대통령은 9일 분냥 보라치트 라오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

양국 정상은 회담에서 1995년 재수교한 이후 한·라오스 관계를 평가하고 정무·국방, 교역·투자, 에너지, 개발 등의 분야에서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북한·북핵 문제를 포함해 지역 정세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규현 청와대 외교안보수석은 현지 브리핑에서 "이번 정상회담은 지난 4월 출범한 라오스 신지도부와의 교류를 심화·확대함으로써 양국 관계 발전에 새로운 모멘텀을 부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정상회담 후 양해각서(MOU) 서명식과 공식 오찬 등의 일정을 가진다. 이어 한·라오스 비즈니스 포럼 참석을 끝으로 순방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