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군은 북한이 핵무기를 사용하면 지휘부를 직접 겨냥해 응징 보복할 것이라고 9일 밝혔다.

임호영 합동참모본부 전략기획본부장은 북한이 5차 핵실험을 한 이날 브리핑을 통해 "북한이 핵무기로 위해를 가할 경우, 북한의 전쟁지도본부를 포함한 지휘부를 직접 겨냥해 응징·보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 본부장은 또 "동시에 다량으로 정밀타격이 가능한 미사일 등 타격전력과 정예화된 전담 특수작전 부대 등을 운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기자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