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북한 5차 핵실험에 안보리 소집 요구

입력 2016-09-09 13:23 수정 2016-09-09 13:23
한국과 미국, 일본 3국이 공동으로 북한이 9일 감행한 5차 핵실험에 대해 유엔 안보리 소집을 요구했다고 정부 당국자가 밝혔다.

이에 따라 이번 핵실험 대응을 논의하기 위한 안보리 15개 이사국의 긴급 회의가 뉴욕 현지시간으로 열릴 것으로 관측된다.

안보리의 회의를 통해 언론성명 등의 형태로 이번 실험을 규탄하는 1차 입장을 내놓은 뒤 본격적인 추가 논의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