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가 돌아온다"…내달 13일 세이프웨이오픈 긴 부상공백 깨고 복귀

입력 2016-09-08 18:29 수정 2016-09-09 04:08

지면 지면정보

2016-09-09A31면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1·미국·사진)가 마침내 필드로 돌아온다. 우즈는 7일(현지시간) 자신의 홈페이지인 ‘타이거우즈닷컴(tigerwoods.com)’을 통해 복귀 일정을 밝혔다. 우즈는 “다음달 1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나파의 실버라도GC에서 열리는 세이프웨이오픈을 복귀 무대로 정했다”고 발표했다. 이 대회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 2016~2017시즌 개막전이다. 우즈는 이어 11월3일부터 터키 안탈리아에서 열리는 유럽프로골프(EPGA)투어 터키항공오픈, 12월1일부터 바하마에서 타이거우즈재단 주최로 열리는 히어로월드챌린지 대회에도 참가하겠다고 말했다. 우즈는 세이프웨이오픈에 앞서 10월10~11일 이틀간 타이거우즈인비테이셔널에도 참석할 계획이다. 그는 “아마도 재미있는 가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우즈는 2014년 한 차례, 2015년 두 차례 허리 수술을 한 뒤 재활 치료에 전념해왔다.

최진석 기자 iskr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