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안경, 컬러렌즈 브랜드 아이럽 전속모델로 가수 윤채경씨 발탁

입력 2016-09-08 15:38 수정 2016-09-08 17:55

다비치안경이 1일 새롭게 내놓은 컬러렌즈 브랜드 아이럽(eye’luv)의 전속모델로 가수 윤채경씨를 발탁했다. 윤채경씨는 프로듀스101참가자 출신 프로젝트 그룹 C.I.V.A에 소속돼 있다.

안경전문체인에서 내놓은 브랜드인 만큼 저가 미용렌즈보다 눈 건강을 우선시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중간유통과정을 줄이는 방법으로 가격을 낮춰 10~20대 소비자에게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아이럽 관계자는 “윤채경씨의 이미지가 브랜드 가치와 잘 맞아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10일 부산 다비치안경 서면점에서 선착순 200명에게 샘플렌즈를 증정행사와 함께 오후 5시부터는 윤채경씨의 팬사인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