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두 번째 '사랑을 담은 ISA' 기부금 전달 행사 가져
서울지역 '그룹홈' 아동·청소년 위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3000만원 기부


현대증권(사장 윤경은)은 지난 7일 추석명절을 맞이해 '사랑을 담은 ISA'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사랑을 담은 ISA는 ISA 가입고객 1명당 3000원씩 현대증권이 전액 적립하여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고객의 사랑을 나누는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앞서 지난 5월에는 어린이날을 맞아 2000만원의 성금을 기부한 바 있다.
이번 전달식은 두 번째 사랑을 담은 ISA 나눔 행사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3000만원의 성금을 기부했다.

기부한 성금은 가정보호가 필요한 소그룹 생활시설인 그룹홈 아동들이 함께 생활하는 친구·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명절 및 나들이 비용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윤경은 사장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이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며 “현대증권의 ISA가 고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지속적인 나눔 경영으로 사랑과 배려를 적극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