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에스이커머스(3,47510 +0.29%)는 최대주주인 김응상 대표와 특수관계자가 자사주 18만5993주(0.7%)를 8억8000만원에 추가 매입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지분 매입으로 김 대표와 특수관계자의 보유 지분은 45.1%까지 늘어나게 됐다.

김응상 대표는 "그동안 중국시장을 비롯한 신규사업에 따른 마케팅과 투자 지원을 확대하면서 내실을 다지고 성장에 집중해 왔다"며 "매출 확대는 물론 실적도 좋아지고 있어 주가부양을 위해 지분매입을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이에스이커머스 관계자는 "실적개선과 신규사업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에 따라 최근 기관투자자로부터 종속회사에 1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며 "최대주주 역시 이번 지분매입을 통해 주가부양과 주주권익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있다"고 말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