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2분기 GDP 전분기보다 0.2% 증가

입력 2016-09-08 09:53 수정 2016-09-08 14:18
일본의 2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분기보다 0.2% 증가한 것으로 최종 집계됐다.

8일 발표된 일본 2분기 GDP 확정치는 0.2% 늘어나 전망치(0.0%)와 예비치(0.0%)를 모두 웃돌았다. 2분기 GDP는 연율 기준 0.7% 증가해 예상치(0.2%)를 넘어섰다.

일본의 7월 경상수지는 1조 9382억 엔 흑자였다. 블룸버그가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2조 733억 엔에 미치지 못했으나 전달 9744억 엔보다 많았다.

일본은 저유가와 해외 투자 소득 덕분에 25개월째 경상흑자를 이어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