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이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을 키우고 대학생 창업동아리의 사업화를 지원하는 ‘SK창조경제혁신센터 서울캠퍼스’를 7일 열었다. 이형희 SK텔레콤 사업총괄(왼쪽 네 번째), 김주한 대통령 비서실 과학기술비서관(다섯 번째) 등이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SK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