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안츠생명은 생명보험의 필요성과 효용을 알리도록 자체 제작한 20분 분량의 드라마 ‘소중한 선물’을 자사 유튜브 채널과 홈페이지, 블로그, 페이스북 페이지 등 SNS에 공개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제작한 이번 드라마는 미리 가입한 종신보험 덕분에 어려운 고비를 무사히 넘긴 가정의 사례를 보여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