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의 핀테크 기업 업무협약(MOU) 체결식. 사진=코스콤

코스콤은 핀테크(금융+기술) 기업 11곳과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7일 밝혔다.

협약을 맺은 기업은 가람애널리틱스 두물머리 시그니처무브컴퍼니 SBCN QARA 빅트리 앤톡 라이프가이드 등이다.

코스콤은 이들 기업과 자본시장 핀테크 서비스 발굴 및 활성화를 위한 협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는 데이터 상호 제공과 홍보 지원, 공동 사업 등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정연대 코스콤 사장은 "금융권 공동 오픈 플랫폼을 성공적으로 가동했다"며 "핀테크 기업들의 사업이 결실을 맺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