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시내 지하철 · 주요 버스노선,16∼17일 막차 새벽 2시로 연장

입력 2016-09-06 06:20 수정 2016-09-06 06:20
추석을 맞아 귀경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16∼17일 서울 시내 지하철과 주요 버스 노선의 막차 시간이 새벽 2시로 연장된다. 서울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추석특별교통대책'을 6일 발표했다.

지하철은 종착역 도착 기준으로 기존 새벽 1시에서 2시까지 1시간 연장 운행된다. 버스는 주요 기차역과 터미널을 지나가는 노선 127개가 종점 방향 막차 통과시간 기준 새벽 2시까지 연장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