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청(구청장 유종필)이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산하 기관장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도입한다. 서울시를 비롯한 일부 광역자치단체에서 인사청문회를 도입해 시도하고 있지만 구(區)내 공기업이 한 두개뿐인 자치구에서 인사청문회를 여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관악구청은 시설관리공단 이사장 채용 시 공정성과 투명성, 경영능력 등에 대한 사전 검증을 위해 인사청문회를 전격 도입한다고 6일 밝혔다. 유종필 구청장은 “시설관리공단 이사장 및 직원 채용 시 지방공기업에 명시된 절차 등을 지켜왔지만 더욱 효율적인 공단 운영을 위해 인사청문회를 열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관악구청은 지난 5일 관악구의회와 인사청문회 운영방식, 검증내용, 도입시기 등을 정하기 위한 인사청문회 실시협약식을 가졌다. 인사청문회 대상은 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이며 임원추천위원회를 구성하고 채용공고, 서면심사, 면접심사 등을 거쳐 오는 11월 경 인사청문회를 열 예정이다.

황정환 기자 j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