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추석 연휴 귀성길 고속도로는 추석 전날인 오는 14일 오전, 귀경길은 추석 당일인 15일 오후에 가장 막힐 것으로 예상됐다. 평균 소요시간은 서울~부산 7시간30분, 서울~광주 7시간, 부산~서울 6시간40분, 광주~서울 5시간10분 등 지난해보다 10분가량 늘 것으로 전망된다.

국토교통부는 13~18일 6일간을 추석 연휴 특별교통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교통량 분산 대책을 시행한다고 6일 발표했다. 한국교통연구원의 교통수요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번 추석 연휴 예상 이동 인원은 3752만명이다. 15일에는 최대 791만명이 이동할 것으로 예측했다. 교통수단은 “승용차를 이용할 예정”이라는 응답이 83.6%로 가장 많았다.

서울 시내버스와 수도권 전철은 16~17일 이틀간 다음날 오전 2시(도착지 기준)까지 연장 운행한다.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