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자산관리(PM) 전문기업 글로벌PMC와 한국경제신문사가 ‘한국형 부동산자산관리전문가(KPM)’ 24기 과정을 시작한다.

오는 10월17일부터 11월30일까지 매주 월·수요일(오후 7~10시) 서울 중림동 한국경제신문사 3층 한경아카데미에서 한다. KPM은 사단법인 한국부동산자산관리학회가 인증하는 국내 유일의 실무형 부동산자산관리사 양성 교육과정이다.
강의 주제는 △부동산 자산관리 실무 △유지관리 실무 △임대마케팅 실무 △자산관리 관련 법무·세무 △주택임대관리 △부동산 간접투자(리츠와 펀드) △재무계산기를 활용한 투자분석 △자산관리계획서 작성 실무 등 부동산 자산관리의 모든 분야를 포함한다. 수강생들은 중소형 빌딩 매입부터 시설 유지보수, 신규 임차인 유치, 기존 임차인 유지, 적정 임대료 산정, 임대차 계약 관리, 임대차 갱신, 가치 향상 전략 수립, 리모델링 의사 결정 지원 및 매각까지 전 분야를 체계적으로 배운다. 대학생은 30%, 3인 이상 단체 수강자에게는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02)2176-6024

윤아영 기자 youngmone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