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노동부 산하 11개 기관, 동반성장위와 상생결제시스템 MOU

입력 2016-09-06 18:12 수정 2016-09-07 02:58

지면 지면정보

2016-09-07A32면

고용노동부 산하 11개 공공기관은 6일 서울고용노동청에서 동반성장위원회와 ‘상생결제시스템 업무협약’을 맺었다. 상생결제시스템은 대기업과 공공기관이 매출채권을 발행하면 금융회사가 낮은 금리로 현금화해 중소기업에 전달하는 방식이다. 이기권 고용부 장관은 “아직도 많은 2·3차 중소협력업체가 현금이 아니라 어음으로 납품대금 결제를 받고, 비싼 할인 수수료를 감수하면서 어음을 현금화하는 등 자금 융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오늘 협약을 계기로 다른 공공기관 및 민간까지 상생결제시스템이 널리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