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산업연구원 손잡고 빅데이터 분석

입력 2016-09-06 17:57 수정 2016-09-06 21:51

지면 지면정보

2016-09-07A9면

"중장기 마케팅 전략에 도움"
삼성카드가 산업연구원과 손잡고 카드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 확대에 나선다. 원기찬 삼성카드 사장(오른쪽)과 유병규 산업연구원장(왼쪽)은 6일 이를 위해 세종시 국책연구단지에서 업무협약을 맺었다. 두 기관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미래 산업별 소비패턴 분석 △소비 데이터를 활용한 경기변동 예측 모델 개발 △미래 신성장 분야 등을 연구하고 그 결과를 상호 활용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삼성카드는 “중장기 마케팅 전략을 수립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박신영 기자 nyus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