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그룹, 7일부터 하반기 신입사원 채용

입력 2016-09-06 11:21 수정 2016-09-06 11:21
CJ그룹은 오는 7일부터 주요 계열사 12곳의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을 공개 채용한다고 6일 밝혔다.

서류 접수는 오는 7일부터 26일까지 CJ그룹 채용 홈페이지(recruit.cj.net) 및 모바일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한다.

지원 자격은 2017년 2월 대학 졸업예정자를 포함한 학사 학위 이상 소지자다.

같은 기간 2017년 8월 대학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한 동계 인턴 전형도 모집한다.
대졸 신입 전형 지원자들은 주요 계열사 12곳, 150여 개의 직무 중 하나를 골라 지원해야 한다.

10월 초 서류 전형 합격 발표 후에는 테스트 전형, 실무진 및 임원 면접 과정을 거치게 된다.

올 하반기 채용 전형부터는 2차 임원 면접 과정에서 직무성향 서베이가 새롭게 도입된다. 해당 검사는 지원자가 어떤 직무와 적합한지를 판단해 부서 배치 등에 참고할 예정이고, 합격 여부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CJ그룹은 설명했다.

CJ그룹은 지난해 하반기 공채부터 일반 서류 전형에서 어학 성적을 요구하지 않고 있다. 다만 글로벌 인재 전형을 분리 모집하고, 해당 전형에서는 어학을 포함한 글로벌 역량을 중심으로 평가한다.

CJ그룹은 올 하반기에 총 1700명의 대졸 정규직 신입사원을 모집할 예정이다.

한편, CJ그룹은 오는 9일 서울 필동로 CJ인재원에서 지원자들을 위한 맞춤형 채용 설명회인 '프로듀스 유어 커리어'를 연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