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온에프지(대표 박대순·사진)가 한국언론인협회와 서비스마케팅학회에서 주최하는 ‘2016 올해의 소비자공감 브랜드 대상’에서 외식서비스 부문 대상에 선정됐다.
박대순 라이온에프지 대표는 국내 최초 지중해식 브런치카페로 유명한 ‘까사밍고’와 업계 최초 롯데백화점에 입점한 만화카페 ‘카툰공감’ 등의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내놔 외식업계를 선도했다. 이를 통해 점주는 물론 소비자들의 요구사항을 빠르게 반영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까사밍고는 최근 프랑스에서 온 천연 베이커리 카페까지 확장하면서 점포, 인테리어, 디자인, 마케팅 등 모든 사항을 혁신했다. 이를 통해 원가절감을 이뤄냈고 점주에게 최대 5000만원 상당의 창업비용까지 면제해줘 창업부담을 덜어줬다.

까사밍고는 자연에서 온 천연 원재료를 사용해 소비자에게 건강한 베이커리만을 제공하는 점이 특징이다.

박 대표는 “올해의 공감경영 대상은 개인이 아닌 라이온에프지 임직원과 전국의 점주분, 모든 소비자가 도와준 우리 모두의 상”이라며 “앞으로 더 많은 이야기를 듣고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