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군수 이동진·사진)은 2016 올해의 주민공감 지자체 대상 주민공감 지역특산물활성화 지자체 부문에 선정됐다. 진도군은 올초 농수특산물 통합 브랜드인 ‘진도 아리랑’ 개발로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의 판로 개척에 나섰다.

친환경 농수산물을 위한 가공시설과 포장·디자인·홍보 등 물류 판매에 대대적으로 지원해 진도산 농수특산물 상품 가치를 높였다. 진도군은 진도 울금 특구 지정을 추진하고 국고 지원 등을 통해 최신식 공장을 건립, 제품 생산으로 진도울금의 브랜드를 극대화하기도 했다.

또 비교우위에 있는 농수산물을 집중적으로 지원해 군민소득 1조원 달성 등을 위한 성장 동력을 마련하는 일에 공을 들였다.

이동진 군수는 “농어민이 판로 걱정 없이 제값을 받고 판매할 수 있도록 유통망 확보 등 진도산 농수특산물의 판로 확보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농수산업의 경쟁력 강화로 잘사는 진도로 만들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