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는 새로운 웹툰 서비스 ‘케이툰’을 5일 선보였다. 웹툰뿐만 아니라 일반 만화와 소설 등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으로, 가입한 이동통신사와 관계없이 모두 이용할 수 있다.

KT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