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선교 새누리 의원 "의장 경호원 멱살 잡은 것 사과"

입력 2016-09-05 19:15 수정 2016-09-05 19:15

지면 지면정보

2016-09-06A9면

정가 브리핑
한선교 새누리당 의원(사진)은 지난 1일 밤 국회의장실에서 벌어진 몸싸움 과정에서 자신이 멱살을 잡은 경호원에게 직접 찾아가 사과했다고 5일 밝혔다.

한 의원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본연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경호원의 멱살을 잡은 것은 어떤 이유에서건 매우 잘못된 행동”이라며 “해당 경호원뿐만 아니라 모든 경찰관에게도 사과드리며 앞으로 자숙하겠다”고 말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