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주·안재현이 고른 옷, 편집숍에서 판다

입력 2016-09-05 16:19 수정 2016-09-06 06:33

지면 지면정보

2016-09-06A18면

롯데백화점 '믹샵 바이 에스팀'
모델 에이전시 에스팀이 운영하는 패션 편집숍 ‘믹샵 바이 에스팀’이 5일 서울 소공동 롯데백화점 영플라자에 문을 열었다. 모델 에이전시가 패션 편집숍을 연 것은 처음이다.

믹샵 바이 에스팀은 ‘모델이 직접 고른 옷’을 판매하는 편집숍이다. 에스팀은 장윤주, 한혜진, 안재현 등 자사 모델과 배우가 런웨이에서 입어보고 만족한 의상을 소개한다. 대부분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다. 에스팀 소속 모델은 이들 브랜드 제품을 활용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에서 패션 코디도 제안한다.

에스팀은 소속 모델을 통해 제품을 홍보할 계획이다. 소속 모델의 화보를 촬영하고, TV 드라마 등에서 제품을 간접광고(PPL)하는 방식이다. 소속 연예인이 직접 디자인에 참여한 협업 제품도 선보일 계획이다.

김혜민 롯데백화점 구매담당자는 “이번 편집숍 유치로 영플라자의 패션 역량을 키울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믹샵 바이 에스팀은 오는 8~9일 영플라자에서 한혜진 이현이 등 소속 모델과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 촬영 이벤트’를 연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