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 핀란드 게임 개발사 크리티컬포스에 50억 투자

입력 2016-09-05 09:35 수정 2016-09-05 09:35
'크리티컬 옵스' 아시아 퍼블리싱 진행
글로벌 게임 개발사 투자 본격 시작

사진=NHN엔터테인먼트 제공

NHN엔터테인먼트는 핀란드 게임 개발사 '크리티컬포스'에 450만달러(약 50억4900만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했다고 5일 밝혔다.
2012년 설립된 크리티컬포스는 첫 작품 '크리티컬 스트라이크'가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수 4000만건을 달성했다.

이번 투자로 두 회사는 향후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강화를 위해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우선 NHN엔터테인먼트는 크리티컬 포스의 차기작 '크리티컬 옵스'의 아시아 지역 퍼블리싱(배급)을 진행한다. 이 게임은 소프트론칭 기간에만 글로벌 다운로드 수 800만건을 돌파했다.

NHN엔터테인먼트는 향후 북미 유럽 일본 등 글로벌 게임 개발사에 대한 투자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고 해외 게임 퍼블리싱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조현식 NHN엔터테인먼트 투자소싱실 이사는 "성장성이 보이는 게임개발사에 대한 투자를 글로벌로 확대하고 있다"며 "NHN엔터테인먼트의 게임사업이 세계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가는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