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올해의 브랜드 대상]

티볼리에어, 강인한 디자인에 편안한 실내

입력 2016-09-04 17:26 수정 2016-09-06 10:33

지면 지면정보

2016-09-05C2면

쌍용자동차는 소형 SUV 티볼리에 이어 생동감 넘치는 스타일과 상품성으로 업그레이드된 또 하나의 티볼리 ‘티볼리 에어’를 선보였다.

티볼리 에어는 티볼리 고유의 세련된 디자인을 계승·발전시킴과 동시에 성능에서도 준중형급의 SUV 모델들과 비교해도 경쟁력이 있는 품질을 자랑하고 있다.

신차명 티볼리 에어는, 공기가 창조적 생명 활동의 필수적 요소인 것처럼 SUV 본연의 다양한 활동을 제약 없이 즐기기 위해 동급최대의 용량으로 극대화된 적재공간을 제공하며, 운전자의 라이프스타일을 보다 자유롭고, 열정적이며, 즐겁게 변화시키는 토대가 된다는 차량이라는 의미에서 선택됐다.
티볼리 에어는 쌍용차 고유의 강인함과 안전성은 물론 경쟁 모델 중 유일하게 4WD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온·오프로드 주행능력을 갖추고 있다. 여기에 탁월한 승차감과 정숙성, 여유로운 실내와 다양한 수납공간, 다양한 시트 배열을 통해 경쟁 모델들에 앞서는 높은 상품성을 자랑한다.

티볼리 에어의 외관 디자인은 강인하면서도 생동감 넘친다. 특히 전면부에 비상하는 새의 날개를 형상화한 쌍용자동차 고유의 라디에이터 그릴과 함께 역동적인 바벨 타입 범퍼 적용으로 강인하고 유니크한 이미지를 갖췄으며, 측면으로 리드미컬하게 이어지는 캐릭터 라인을 통해 SUV의 다이내믹함을 구현했다.

티볼리 에어는 다양성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을 위하여 전 컬러 7종에 투톤 루프를 기본 적용했다. 루프 컬러는 외장 컬러에 따라 블랙 또는 화이트가 조합되며 선루프 선택 시 원톤 루프가 적용된다.

더불어 외장 컬러에 따라 메탈 질감의 실버 또는 그레이 범퍼 가니시를 적용해 도시적 세련미와 역동성을 더했다.

전장석 기자 sak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