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순방중 조윤선·김재수 임명할 듯…"임명 못할 상황 아니다"

입력 2016-09-02 17:59 수정 2016-09-02 17:59

(왼쪽부터)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와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청와대는 2일 국회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야당이 각종 의혹을 제기한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와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임명과 관련, "법 절차에 따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연국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들 장관 후보자의 임명 절차를 어떻게 처리할 것이냐는 물음에 이같이 말했다.
야당이 새누리당이 불참한 가운데 '부적격 의견'을 달아 단독으로 의결했지만 해당 상임위가 두 장관 후보자의 청문보고서를 채택, 국회 인사청문 절차를 모두 마친 만큼 순방 중인 박근혜 대통령이 조만간 이들을 장관으로 공식 임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후 러시아, 중국, 라오스 3개국 순방차 출국, 오는 9일 귀국할 예정이라는 점에서 전자결재로 임명안을 재가할 가능성이 크다.

청와대의 한 관계자는 "장관 후보자들에 대해 절차를 밟아 임명하게 될 것 같다"며 "임명을 하지 못할 정도의 상황은 아니라고 본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