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비스그룹은 덴마크 디자인 스토어 플라잉 타이거 코펜하겐이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국내 2호점을 열었다고 2일 밝혔다.

2호점은 판교점 4층에 330㎡(100평) 규모로 조성됐다. 개점을 기념해 이달 4일까지 방문 고객 100명에게 선착순으로 럭키백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플라잉 타이거 코펜하겐은 내년까지 총 10개 매장을 내는 것이 목표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