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조윤선 청문보고서 단독채택…"도덕성 문제로 부적격"

입력 2016-09-02 14:27 수정 2016-09-02 14:27

사진=한국경제DB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보고서를 야당 단독으로 '부적격' 의견으로 2일 채택했다.

교문위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여당 의원들이 불참한 가운데 전체회의를 열어 지난달 31일 진행된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에 대한 보고서 채택을 의결했다.

위원회는 보고서에서 "청문회 과정에서 제기된 여러 의혹에 대한 소명이 불충분하고, 재산과 관련한 소명 자료를 불성실하게 제출한 점을 고려할 때 도덕성과 준법성에 문제가 있어 부적격하다고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교문위는 지난달 29일 야당이 추경안에서 지방채 상환 지원금을 확대해 단독 처리하자, 여당이 이에 반발해 회의 참석을 거부하면서 청문회도 야당 단독으로 진행되는 등 파행을 이어가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