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해운은 서울중앙지방법원이 재산 보전처분 및 포괄적 금지명령 신청을 받아들였다고 1일 공시했다.

한진해운은 지난 31일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 개시를 신청하면서 경영정상화 목적으로 법원에 재산 보전처분 및 포괄적 금지명령을 신청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