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 6일부터 일산 킨텍스에서 열려

입력 2016-09-01 12:00 수정 2016-09-01 12:00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6일부터 9일까지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2016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KOFAS 2016)’을 연다.

‘자동화, 스마트를 입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자동화기기의 핵심제품인 모션컨트롤, 각종 센서, 제어기기를 비롯해 산업용로봇, 측정기기, 3D프린터, 드론 등 최첨단 기술과 제품이 전시된다. 한국을 비롯해 독일, 대만, 미국 등 18개국, 297개사가 참가하며, 2139개 품목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시기간 동안 구내 실수요자를 포함한 참관객 2만7000여명이 방문해 6억2000만 달러 규모의 구매상담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전시회는 세계적인 제조업 패러다임 변화에 따라 IT융합·3D프링팅전, 드론특별전을 추가하는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했다.

세부전시회로 스마트공장자동화전, 금속가공기기·금형전 등이 열리는 것은 물론 두산중공업은 친환경발전기술과 다양한 발전사업 성과를 가상현실(VR) 기술을 이용해 선보일 예정이다.

박영탁 기산진 상근부회장은 “지난 1985년 개최 이래 올해 17회째를 맞은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은 자동화산업의 발전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장”이라며 “스마트공장과 자동화산업의 미래를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 말했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