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 사내 벤처 3곳 출범

입력 2016-09-01 17:55 수정 2016-09-01 17:55

지면 지면정보

2016-09-02A11면

LS전선이 사내 벤처 3개를 꾸렸다. LS전선은 1기 사내 벤처사업으로 온라인 케이블 판매, 무선전력전송,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재고관리 등 3건을 선정해 지원하기로 했다고 1일 발표했다.

LS전선은 지난 4월 사내 공모를 통해 40여건의 사업 아이디어를 접수했다. 이후 시장 진출 가능성과 역량 등을 기준으로 3건을 최종 아이템으로 선정했다. 각 사업팀은 최대 3년간 회사 지원을 받는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사내 벤처 도입으로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창조적인 기업문화가 조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병욱 기자 dod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