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에 출두한 롯데가 장남

입력 2016-09-01 18:13 수정 2016-09-02 00:42

지면 지면정보

2016-09-02A29면

‘롯데가(家) 장남’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1일 서울중앙지검에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등 혐의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신 전 부회장은 롯데 주요 계열사에 등기이사로 등재됐으나 별다른 경영 활동 없이 거액의 급여를 받아온 혐의를 받고 있다.

김범준 기자 bjk0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