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안소희가 31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밀정'(감독 김지운, 제작 영화사 그림) VIP 시사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송강호, 공유, 한지민, 엄태구, 신성록 등이 출연하는 '밀정'은 1920년대 말 일제의 주요시설을 파괴하기 위해 상해에서 경성으로 폭탄을 들여오려는 의열단과 이를 쫒는 일본 경찰 사이의 숨막히는 암투와 회유, 교란 작전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9월 7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