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대형트럭 구매시 안전장치 무상 제공

입력 2016-08-31 11:29 수정 2016-08-31 11:29

현대자동차는 대형 상용 트럭 '엑시언트 트랙터 와이드 범퍼 차량(골드 프리미엄 트림)' 구매 고객에게 올해 말까지 긴급제동시스템(AEBS)과 스마트크루즈컨트롤(SCC) 등 안전·편의장치를 무상으로 장착·제공하는 '상용차 안전 운전 캠페인'을 진행한다.

상용차 안전운전 캠페인은 9월1일부터 12월31일까지 대형 상용 트럭 엑시언트 6×2(6개 바퀴 중 2개 바퀴로 구동하는 방식) 트랙터의 골드 프리미엄 트림 구매 고객 중 전방 센서 장착이 가능한 와이드 범퍼 장착시, 대표적인 안전장치인 긴급제동시스템(AEBS)과 스마트크루즈컨트롤(SCC) 기능을 무상으로 장착·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제공되는 긴급제동시스템(AEBS)은 자동차 전방의 센서로 장애물 감지 후 추돌 위험에 대한 경고를 주고 위험 시 자동으로 제동하여 추돌을 회피하도록 하거나, 회피가 불가할 경우 피해를 경감하는 장치다.

스마트크루즈컨트롤(SCC)은 차량 전방의 레이더 센서로 차간 거리를 실시간으로 측정해 운전자가 설정한 속도로 엔진 및 브레이크를 스스로 제어함으로써 일정한 속도를 유지하고, 전방에 차량이 있는 경우 적정 차간 거리를 유지할 수 있는 안전 및 주행 편의를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향후에도 이번 '상용차 안전 운전 캠페인', 현대차가 업계 최초로 시행한 '5년 무제한 보증수리 정책' 등과 같이 고객의 안전하고 편리한 자동차 생활 지원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앞장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