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엔디생활건강
비엔디생활건강의 주력제품 ‘세제혁명’은 친환경세제 부문에서 3년 연속 정상의 아성을 이어갔다. 친환경 세제만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비엔디생활건강은 미래를 생각하고 환경을 먼저 생각한다는 모토로 운영되고 있다.

단순한 친환경 제품이 아닌, 사람과 자연 모두에게 이로운 원료를 사용해 세제혁명 프리미엄 등을 생산하고 있어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한 성원을 받고 있다.
‘세제혁명’은 시중에 나와 있는 분말세제 중 유일하게 국내 로하스(LOHAS)인증을 받은 천연다목적세제다. 이 회사의 ‘세제혁명 프리미엄’은 살균·표백·세척·탈취 등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어 편리한 데다 99% 생분해되는 진정한 친환경 제품이다. 발포제(소포제)가 포함되지 않아 거품이 적고 대장균과 황색포도상구균, 살모넬라균 등을 없애는 강력한 살균력까지 갖췄다. 온수 1~3리터에 한 스푼(5g) 정도를 녹여 식기 및 조리 기구를 20분 정도 담가 둔 후 깨끗한 물로 닦아내면 세제 찌꺼기 걱정 없이 설거지를 할 수 있다. 또한 젖병과 속옷, 완구 등도 온수 1~1.5L에 한 스푼을 넣은 후 20분 정도 담가 두면 세척과 살균이 동시에 가능하다.

한편, 비엔디생활건강은 지난해 코넥스 상장을 통해 유입된 자금으로 충북에 위치해 있던 생산시설과 서울에 있던 본사를 하나로 통합해 인천 청천동에 제2공장을 신축했다. 이 회사는 기존 대비 두 배 늘어난 생산력을 바탕으로 올해를 해외진출의 원년으로 선포했다. 이미 중국으로 ‘세제혁명 프리미엄’과 ‘세제혁명 지엘플러스’ 등을 수출했고, 미국에도 ‘얼룩제거제’를 수출하기 시작했다. 현재 5%인 수출 비중을 향후 15~20%까지 늘릴 계획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