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스팸, 올 추석 역대 최고 매출 1000억 목표"

입력 2016-08-30 15:38 수정 2016-09-01 09:44

CJ제일제당이 추석을 보름여 앞두고 대표적인 실속형 선물세트인 ‘스팸’ 띄우기에 나섰다.

CJ제일제당은 올 추석시즌에 ‘스팸’ 매출 목표를 1000억원으로 잡고 역대 최고 매출 달성을 노린다고 30일 발표했다. 이는 작년 추석 시즌 매출보다 20% 이상 높여 잡은 것이다.

CJ제일제당은 추석시즌 스팸 매출이 2014년 677억원, 2015년엔 820억원으로 크게 증가한 데다 작년 경우 추석 명절이 시작되기도 전에 출고율 100%를 넘어서며 추가 물량을 생산하는 등 판매 호조를 보여 올해 역시 매출 증가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CJ제일제당은 올 추석 ‘스팸’ 선물세트를 총 51종 287만세트로, 작년 추석보다 종류는 12종 늘리고 수량은 20% 이상 늘렸다.

가격대는 선물세트로 인기가 높은 3만원대 중가 세트를 주력으로, 2만원대에서 8만원대까지 다양하게 구성했다.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