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레쥬르, 김치 유산균 넣은 빵·케이크 출시

입력 2016-08-30 15:19 수정 2016-08-30 15:26

CJ푸드빌 제빵브랜드 뚜레쥬르는 기존에 있던 인기 빵·케이크 제품에 김치 유산균을 첨가한 ‘유산균 시리즈’를 새로 선보인다고 30일 발표했다.

뚜레쥬르가 사용한 ‘김치 유산균’(CJLP-133)은 CJ제일제당이 7년 간 연구를 통해 김치에서 추출해 개발했으며,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피부 상태 개선에 효과가 있는 유산균으로 인정받았다.

뚜레쥬르는 이 유산균을 기존 인기 제품인 ‘연유 만난 단팥빵’과 ‘호두연유바게뜨’에 넣었다. 가격은 1000~2500원이다. 또 블루베리잼과 요구르트 무스가 어우러진 ‘떠먹는 블루베리 요거 케이크’, 블루베리와 치즈 무스를 동시에 맛볼 수 있는 ‘상큼 블루베리 치즈 무스’ 등 케이크 제품에도 유산균을 첨가해 새롭게 선보인다.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