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츄럴엔도텍, 장현우 신임 대표이사 취임

입력 2016-08-30 12:44 수정 2017-07-07 14:55

내츄럴엔도텍 대표이사에 장현우 내츄럴엔도텍 법무실장(이사·사진)이 30일 선임됐다. 장 신임 대표는 사법연수원 31기 수료후 법무법인 청림 등을 거쳐 2013년부터 회사 법무실장으로 지냈다. 장 신임 대표는 “백수오의 증명된 효과와 특허 경쟁력을 기반으로 국내외 시장에서 백수오 명성을 정상화시킬 것”이라며 “농가소득 제고와 바이오 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내츄럴엔도텍 창업자인 김재수 전 대표는 거취가 정해지지 않았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이날 내츄럴엔도텍은 백수오 신뢰 회복 마케팅을 위해 50억원 규모 전환사채(CB)를 발행했다. 발행된 전환사채는 표면이자율 0%, 만기이자율 3.0%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29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00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