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뤼셀 국립 범죄심리학 연구소, 차량 폭탄 폭발 발생

입력 2016-08-29 15:23 수정 2016-08-29 15:23
벨기에의 수도 브뤼셀에 있는 국립 범죄심리학 연구소에서 폭발이 일어났다고 현지 RTBF 방송이 29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께 자동차 한 대가 연구소에 진입한 뒤에 폭탄이 터졌다.
RTBF 방송은 폭발로 인해 다친 사람은 아무도 없지만 연구소가 크게 손상됐다고 보도했다. 폭발 후 경찰이 동원돼 이 지역의 출입을 막고 있다.

범죄심리학 연구소는 벨기에 사법기관의 조사를 보조하거나 조언을 건네는 역할을 하고 있다.

벨기에는 올해 3월 22일 브뤼셀 국제공항, 지하철역에서 32명을 숨지게 한 테러가 발생한 뒤 경계수위가 높아진 상황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