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가 여성들을 공략하기 위해 생활용품과 화장품 전문 편집숍을 선보인다.

이마트는 다음달 9일 정식 개장하는 경기 하남시 신장동 소재 복합쇼핑몰 스타필드 하남에 라이프스타일숍 '메종티시아', 화장품 전문편집숍 '슈가컵'을 연다고 29일 밝혔다.

두 전문점은 고객들에게 휴식공간이자 놀이공간으로 느껴지도록 꾸민 체험형 매장이란 점이 특징이다.

메종티시아는 3300㎡ 규모로 생활공간을 디자인하는데 필요한 가구와 침구, 주방·욕실용품,가든,인테리어 소품 등 총 5000여종의 상품을 판매한다.
매장이 있는 하남의 전원의 느낌을 연상하도록 원목집기를 도입하고, 정원처럼 생화와 디퓨저, 향초를 매장입구에 배치했다. 메종 티시아에 어울리는 음악과 식음공간을 마련해 매장 전체를 카페처럼 부담 없이 편안히 즐길 수 있도록 꾸몄다고 설명했다.

화장품 전문 편집숍 슈가컵은 380㎡ 규모로 중저가부터 고급 해외 브랜드까지 50여 개 브랜드의 1만5000여 개의 제품을 모았다. 병행수입을 통해 SK2,클라란스, 랑콤, 클리니크 등 화장품 브랜드 제품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고객이 자유롭게 테스트할 수 있도록 셀프 테스트 공간으로 메이크업바와 아이브로우존,향수존, 클렌징 존을 만들고 매달 신상품을 시연품으로 내놓는다.

이갑수 이마트 대표는 "메종 티시아와 슈가컵은 판매를 목적으로 하는 쇼핑공간에서 한 발짝 더 나아가 여성들에게 친숙한 주제를 바탕으로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도록 구성, 여성들의 놀이터로 꾸미고자 했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