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창조과학부는 29일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8월 수상자로 김영자 참빛솔루션 대표와 권기혜 롯데첨단소재 수석연구원, 정제헌 대우조선해양 차장, 임미진 한국화장품 제조팀장을 선정했다.

김 대표는 사진 한 장만으로 사람의 다양한 감정을 표현하는 애니메이션 자동생성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권 수석연구원은 햇빛과 비바람, 습기에 강한 차량용 플라스틱 소재를 개발했다. 정 차장은 연료로 사용하고 남은 가스를 액화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임 팀장은 연꽃 씨앗에서 추출한 발효수로 화장품 신소재와 제형을 만들었다.

박근태 기자 kunt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